글로벌 투자은행 JP모건이 모든 고객에 대해 가상자산 펀드 판매를 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 모건스탠리, 골드만삭스 등 글로벌 투자은행들이 고액 자산가들을 대상으로 가상자산 펀드 판매를 시작한데 이어 가상자산 시장에 후발로 참여하는 JP모건이 공격적인 마케팅에 나서는 것으로 볼 수 있다.

JP모건은 지난 19일부터 모든 고객들에게 가상자산 펀드 상품을 판매할 수 있도록 자산관리 직원들에게 권한을 부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JP모건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은 그레이스케일의 비트코인 트러스트, 비트코인 캐시 트러스트, 이더리움 트러스트, 이더리움 클래식 트러스트 등 펀드 상품에 접근 가능하다. 오스프리 펀드의 OTC 비트코인 트러스트 등도 제공한다.

단 JP모건 자산관리 직원들은 직접 제품을 추천할 수 없으며, 고객의 주문을 대신해 구입하거나 판매만 가능하도록 규정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 ©Coinin>

공유시 출처를 밝혀주세요

——The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