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가 블록체인 기반 지역화폐 플랫폼인 착한페이를 통해 강원도 춘천시의 '소양에너지페이'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소양에너지페이는 자가소비형 신재생 에너지 발전설비를 설치하고 이용하는 등 온실가스 감축과 에너지 절약 정책에 기여한 시민들을 독려하기 위해 춘천시가 전국에서 처음으로 도입한 에너지 화폐다. 29일부터 지급되는 소양에너지페이 최초 지급대상은 총 3612가구, 약 2억원 규모다.

재래시장 및 지역 식당, 미용실, 병원 등 사전 등록된 가맹점에서 소양에너지페이 앱을 실행해 QR코드를 스캔하면 된다. 결제금액과 사용화폐를 입력하고 본인인증을 하면 결제가 완료된다. 소양에너지페이는 KT의 착한화폐 플랫폼을 활용하기 때문에 지급과 이용이 쉬운데다 가맹점만 이용이 가능하기 때문에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소양에너지페이를 포함해 부산, 울산, 세종 등 8개 지자체에서 이용 중인 KT의 착한페이 플랫폼은 할인, 인센티브 등 다양한 혜택으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들 지자체는 구매형 화폐뿐 아니라 공무원 복지포인트, 농민수당 등으로 착한페이 사용처를 늘릴 예정이라고 한다.

<저작권자 ©Coinin>

공유시 출처를 밝혀주세요

——The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