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가 법무법인 린과 자금세탁방지(AML) 감사 및 법률자문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발표했다. 후오비 코리아는 특정금융정보법을 철저하게 준수하기 위한 AML 강화의 일환으로 이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법무법인 린은 이번 계약을 통해 후오비 코리아의 AML 체계에 대한 감사, AML 체계에 대한 검토 보고서 작성, AML 감사 기반의 법률자문 등을 수행하게 된다. 후오비 코리아는 올해 AML 관련 자격증을 보유한 인력들을 증원하고 최근에는 이상거래 및 의심거래 모니터링 전문 인력을 추가 영입한 바 있다. 고객확인절차(KYC) 인증 고도화를 진행하는 등 AML 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