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운드X의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Klaytn)’이 NFT 마켓 플레이스 ‘오픈씨(OpenSea)’와 기술적 통합을 마치고 상반기 내 클레이튼 기반 NFT(Non-Fungible Tokens·대체불가토큰) 거래를 지원한다고 29일 밝혔다. 오픈씨는 P2P 방식으로 간편하게 NFT를 거래할 수 있는 마켓 플레이스로, 게임 아이템 및 디지털 아트 등 약 2000만 개의 NFT가 거래되고 있다. 듄 애널리틱스(Dune Analytics)에 따르면, 오픈씨는 3월 NFT 거래량이 1억 달러를 돌파하며, 월간 거래량 기준 역대 최고 수치를 경신했다. 최근 실리콘밸리 벤처캐피탈 앤드리슨 호로위츠(a16z) 주도 투자에서 2300만 달러를 유치한 바 있다. 오픈씨와 클레이튼이 제휴함에 따라 클레이튼 기반으로 발행된 NFT는 오픈씨에서 조회 및 거래가 가능하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