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P모건이 최근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기관투자자 중 11%는 현재 암호화폐에 투자하고 있다”고 답했다. 투자하지 않은 기관의 78%는 향후 투자 계획이 없다고 응답했다. 비즈니스 인사이더에 따르면 JP모건은 1500개 기관을 대표하는 약 3400명의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응답자 중 58%는 암호화폐가 계속될 것이라고 대답했다. 기관투자자 중 11%는 현재 암호화폐에 투자하고 있지만, 89%는 그렇지 않다고 응답했다. 현재 암호화폐에 투자하고 있지 않다고 답한 투자자 중 78%는 “앞으로도 암호화폐 투자 계획이 없다”고 답했다. “암호화폐에 대한 견해는 어떠냐”는 질문에 응답자 중 14%는 “(투자를) 하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고, 7%는 “가장 중요한 자산 중 하나가 될 것”이라고 답했다. 58%의 투자자들은 “계속 현상을 유지할 것”이라고 말했고, 21%는 암호화폐가 “일시적인 유행”일 뿐이라고 대답했다. 응답자 중 대다수(98%)는 암호화폐 업계에서 사기가 “어느 정도” 혹은 “만연하다”고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복수의 대형 기관투자자들은 비트코인에 대해 관심을 갖고 있다.